본문 바로가기

블렌딩

[3]-4 블렌딩 Hands-On 지난 두 차례의 포스트를 통해서 블렌딩에 대한 기초적인 내용을 살펴보았습니다 ▪ 첫번째 포스트에서는 블렌딩의 개념과 블렌딩을 만드는 방법을 집중적으로 공부하였고, ▪ 두번째 포스트에서는 블렌딩의 키 필드와 관련하여 나올 수 있는 다양한 이슈를 건드려보았습니다 오늘은 블렌딩과 관련된 마지막 포스트로 실제 협업에서 블렌딩을 사용할 수 있는 케이스를 함께 만들어보면서 지금까지 익힌 내용들을 정리해보겠습니다 :D 조인 대신 블렌딩을 사용하면 좋은 경우 첫번째 포스트 마지막 즈음에서 질문을 던졌었죠 "조인이라는 광범위하게 쓰이는 개념이 있는데, 왜 블렌딩을 알아야 하나요?" 이 질문에 대해 태블로는, 아래와 같은 경우에 블렌딩을 쓰면 좋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▪ You want to combine data from.. 더보기
[3]-3. 블렌딩 (2) 우리는 계속해서 태블로의 데이터 블렌딩(Data Blending)에 대해 살펴보고 있습니다 지난 포스트에서는 조인 vs. 블렌딩 개념 및 작동 원리 정리, 그리고 블렌딩을 만드는 방법을 상세하게 알아보았습니다 오늘은 지난 포스트에서 못다한 이야기, * 마크를 포함하는 블렌딩 조건에 대한 논의, 블렌딩에서 키 필드와 관련해서 생길 수 있는 이슈 등을 풀어나가도록 하겠습니다 *(asterisk) 마크에 대한 이해 지난 시간에 봤던 Customer1과 Purchase, 두 시트를 다시 한 번 소환해보죠 이렇게 두 테이블이었고, Customer1을 마스터 테이블로, Purchase를 보조 테이블로 해서 만든 화면은 아래와 같았습니다 위의 그림에서 송길수와 조민수의 Product 부분에서 * 마크가 붙어있습니다 .. 더보기
[3]-3. 블렌딩 (1) 오늘은 Data Preparation의 마지막 파트, 블렌딩(Blending)에 대해서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Data Prepartion 섹션에서는 제일 먼저 일반적인 형태의 조인에 대해서 살펴봤고, 다음으로는 특수한 형태의 조인에 대해서도 정리해보았습니다 그리고 바로 전 포스트에서는 데이터를 가로로 붙이는 조인과는 달리 세로로 붙이는 유니온에 대해서도 검토해본 바 있습니다 조인과 유니온과는 달리 이제부터 살펴볼 블렌딩은 일반적인 데이터베이스 문법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, 태블로에서만 나오는 독특한 개념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블렌딩이라는 기법이 어떤 의미에서 특이한지 이제부터 상세히 파헤쳐보죠 We Are Here [01] Tableau Fundamentals [02] Data Preparation [.. 더보기
[Join&Blending] Data Blending: Uncovering the Magic and Mystery (In English) 태블로에서만 독특하게 나오는 개념인 데이터 블렌딩에 대해 태블로 담당자가 직접 설명한 영상 블렌딩의 작동 원리, 조인과의 차이점, 블렌딩을 활용한 어드밴스드 Data Scaffolding 등 기초부터 고급 내용까지 총 망라하고 있어, 이 기능을 익히기 위해서는 시작점이 될 수 있는 고퀄리티 학습자료! VizLab의 추천 레벨은, 배경 지식으로 이해 - "확인해두면 도움이 되는 내용" - 강추 더보기